닻올림 연주회_16 내일을 위하여 : 누구의 침묵이 더 어두운가? 누구의 화이트 프레임이 더 시끄러운가?

image

내일을 위하여

공간 ‘닻올림’의 열여섯번째 연주회가 2011년 5월 14일 토요일 오후 7시에 열립니다.

2008년 2월 시작한 공간 ‘닻올림’은 오피스텔을 개조한 20석 규모의 소형 공연장 및 레코딩 스튜디오로 즉흥음악을 중심으로 정기연주회 및 영상물 상영회, 전시등를 진행하는 작은 공간입니다.

이번 연주회는 필름 + 사운드 퍼포먼스 ‘내일을 위하여 : 누구의 침묵이 더 어두운가? 누구의 화이트 프레임이 더 시끄러운가?’라는 제목으로 이행준홍철기의 퍼포먼스가 있을 예정입니다. 관심있으신 분들의 많은 관람 부탁드립니다.

작품소개

오디오/비주얼 퍼포먼스 상황에서의 침묵의 기능, 효과에 관한 작업이자 푸티지("내일을 위하여"는 이 푸티지의 제목이다)에 기반한 작업의 다른 방식. 침묵은 금욕적인 방법으로 욕망을 증폭시키는 효과를 갖는 동시에 그 욕망의 대상을 정화시키는 기능을 한다. 이 작품은 침묵을 통해 단지 순수하게 정화된 (시각적이거나 청각적인) 미적 대상을 드러내는 것이 아니라 그 미적 대상의 토대가 되는 정화되지 않은 제도와 실천(혹은 이전까지 모호하게 ‘권력관계’라고 불렸던 어떤 것)을 드러내는데 그 목적이 있다. 이 작품에는 상황에 따라 관객 참여를 요청하는 지시사항이 포함될 수도 있다.

연주자

이행준 Lee Hangjun

서울국제실험영화제EXiS 프로그래머(2009~2010), 인디스페이스(2007~2009)/영상자료원(2010) 실험영화 정기상영회 프로그래머로 활동하였으며, 실험영화 비정기 간행물 나방N’Avant(2006~2009) 편집위원, Experimental Media Congress(토론토) / Film Appreciation Journal(대만) / new media(중국) / forum lenteng(인도네시아) 등 다양한 아시아 지역의 저널 등에 artist film/video에 관한 글을 발표/기고하였다. 스페이스 셀, 예술의 전당 미술아카데미, 미디액트, 한국문화영상고등학교, 문지문화원 사이 등에서 매체 교육과 관련된 활동을 했으며, 쿤스트 독 갤러리, 아르코갤러리, 비하이브 갤러리 등에서 전시/토크/상영 등의 기획을 진행하였다. 2009년 부터는 아시아의 대안적 영상 네트워크 구축을 위해 매해 Asia Forum을 개최하는 활동을 해오고 있으며(2009년 서울, 2010년 타이페이), 그 결과물을 2009년 아시아 실험영화anthology on issues in Asian experimental media로 출판하였다. 2004년 부터 주로 필름 매체의 물질성과 즉흥적 구성에 기반한 다양한 16mm 필름 퍼포먼스 작품을 발표해왔으며, 홍철기/최준용과 함께 영상/사운드의 관계에 대한 다양한 가능성을 탐색해 오고 있다. 주요 작품들은 프랑스 라이트 콘lightcone에서 배급중이며, 매팅 시네마Matting Cinema와 소산의 연대기Chronicle of a Disappearance 등의 프로젝트를 준비중이다. www.hangjunlee.com

홍철기 Hong Chulki

1997년에 최준용과 함께 한국 최초의 노이즈 음악 그룹인 아스트로노이즈(Astronoise)를 결성한 이래로 노이즈 음악과 즉흥음악, 실험음악의 영역에서 지속적으로 활동해오고 있다. 악기의 소리에 효과를 더해주거나 소리를 녹음하고 재생하는 장치 자체의 음악적, 음향적 가능성을 탐구해왔으며 자주레이블 을 통해 이러한 ‘음악 아닌 음악’을 음반의 형태로 발표해왔다. 프리뮤직 정기공연인 <불가사리>의 일원이었으며 즉흥음악 연주회/연주집단인 RELAY의 창립멤버다. 곡사, 이행준 등의 한국 독립/실험영화감독들과 작업해왔으며, 음향을 매체로 삼아 만든 설치 작품들이 백남준 아트센터 등지에서 전시되었다. <키타큐슈 비엔날레>와 등을 비롯한 국외 페스티벌에 초청되어 연주한 바 있다. http://www.hongchulki.com / http://www.balloonnneedle.com

 

문의 02-707-3118 email info@dotolim.com

홈페이지 http://www.dotolim.com

입장료 1만원

———————————————————————————————————————————————–

입장시 주의 사항 (개정)

기존에 닻올림을 이용해주시던 지하 1층 엘리베이터가 자유로이 출입이 불가능해졌습니다. 1층 입구에서 호출을 누르시는 경우 연주중에 많은 지장을 받을 수 있으니, 1층에 있는 경비실에 말씀해주시고 경비원의 안내를 받으셔서 입장 해 주시기 바랍니다.

약도

image

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