닻올림 즉흥 협연 모임 dotolim improvisation group

‘닻올림 즉흥 협연 모임’은 모임 참여자와의 즉흥 협연을 통해 다른 연주자들의 음악을 듣고, 협연하며, 의견을 교환하는 기회를 갖자는 취지로 닻올림에서 2017년 봄부터 시작, 매달 정기적인 모임을 가지고 있는 즉흥 협연 워크샵이다. 현재 8명의 구성원이 있다.

photo by 이승린 LEE Seungrin 

진상태 Jin Sangtae

1975년생. 1998년부터 ‘popmusic25’라는 프로젝트 이름으로 일렉트로니카 프로젝트를 시작해  2004년 즉흥음악 공연시리즈 ‘릴레이(RELAY)‘에서 데뷔했다. 자신의 체험을 바탕으로 특정 사물의 특성을 살려 자신의 음악의 도구로 이용하며 어쿠스틱과 컴퓨터, 일렉트로닉을 가리지 않는다. 주로 오픈된 하드디스크를 메인악기로 연주하고 있으며 랩탑, AM라디오, 자동차 경적도 많이 연주한다. 최근에는 매일 1분씩 휴대폰을 이용해 레코딩하는 작품 ‘Year’를 연주/녹음/채보해 2015년부터 soundcloud, itunes podcast 등에 공개 중이다. 공연기획자로는 2008년부터는 즉흥음악을 위한 작은 공간 ‘닻올림‘을 만들어 수차례의 공연과 레코딩세션을 기획해 오고 있으며, 2017년 11월에는 2012, 2013년에 이어 4년만에 즉흥/실험음악 페스티벌 ‘닻올림픽 2017’을 준비중이다. http://popmusic25.com

born in 1975, he started his music career with his electronica project ‘popmusic25’ since 1998. after 2004, he changed his musical direction and participated in concert series for experimental / improvised music called name ‘RELAY’ organized by Ryu Hankil. he’s been playing with material that he got a inspiration from his occupation and experience in his life. and he’s been concentrate good sound for himself. all of the acoustic, laptop and electronics is could be his musical option. his main instrument is opened / cracked hard drives and sometimes he play laptop, various kind of radio and car horns. he also doing his field recording works with his mobile gear. he’s been recordig and playing his composition ‘Year’ – 1 minute everyday recording and release his soundcloud & itunes podcast since 2015. as a organizer, he’s founder of small space for improvised / experimental music and all kind of related art called name ‘dotolim‘ and he’s been organizing ‘dotolim concert series’ since 2008. and he will organize festival ‘dotolimpic 2017’ in november 2017. http://popmusic25.com

리에 나카지마 Rie Nakajima

소리를 생산하는 설치작업과 공연을 다루는 일본 출신의 아티스트. 그녀의 주된 작업은 움직이는 장치와 파운드 오브제를 결합해 독특한 공간의 직접적인 반응을 보여주는 것이다. 영국을 포함한 해외에서 다수의 전시와 공연을 하였고 2013년부터 David Toop과 함께 ‘Sculpture’를 시작하였다. 장르가 없는 음악 프로젝트 ‘O YAMA O’를 Keiko Yamamoto와 결성하였으며, Pierre Berthet과 함께 협업 프로젝트인 ‘Dead Plants/Living Objects’도 함께 진행 중이다. http://rienakajima.com

Rie Nakajima is a Japanese artist working with installations and performances that produce sound. Her works are most often composed in direct response to unique architectural spaces using a combination of kinetic devices and found objects. She has exhibited and performed widely both in the UK and overseas and has produced ‘Sculpture’ with David Toop since 2013. With Keiko Yamamoto she has a music project ‘O YAMA O’ which explores music with no genre. She also has a collaborative project ‘Dead Plants/Living Objects’ with Pierre Berthet. http://rienakajima.com

조셉 영 Joseph Young

‘Handmade / Automation’

눈에 보이지 않는 스코어를 지휘할 수 있게 주문 제작한 소리 지휘봉 ’Sonic Baton’을 활용한 퍼포먼스. 소리의 근원은 서울의 세라믹 예술가 스튜디오에서 발췌한 현지 녹음과 영국 스토크온트렌트의 세라믹 자동생산설비를 녹음하여 결합한 것이다. 이 공연은 ‘Made in Korea’ 프로젝트의 한 파트로서 세라미스트 Kay Aplin과 함께 공동 기획하였던 British Ceramic Biennial 2017에서 선보인 4채널 설치작품을 각색한 작업이기도 하다. 예술가로서는 Tate Modern, Tate Britain, Whitechapel Gallery, Jerwood Hastings, Seoul Museum of Art, Conflux NYC and Berlin MPA에서 전시/공연하였고, 그의 음악은 BBC Radio 3, BBC Radio 4, Public Record, Furthernoise, Radio Papesse and Resonance FM 등에서 소개된 바 있다. 그의 스테레오 사운드 작업 ‘The Missing Paintings’는 Towner Art Gallery(UK)의 영구 소장품으로 선정되기도 하였다. 2007년에는 미래주의 음악가 루이지 루솔로의 영향을 받은 신-미래주의 집단을 형성하여 루솔로의 작품 ’Awakening of a City’ 중 성공적으로 살아남은 일곱 마디 스코어에 기반을 둔 ‘ReAwakening of a City’를 창작하였으며, 이 집단은 영국 브라이튼에서 시행된 Futurism Manifesto의 99주년 기념행사에서 첫 데뷔 하였다. 2012-14년 사이에는 영국의 특정 지역과 공연장을 탐방하여 예술가와 내핍 생활, 젠트리피케이션 등에 대해 다루는 무브먼트 오케스트라 ‘The Ballad of Skinny lattes and Vintage Clothing’을 공동 제작하여 공연하기도 하였다. 당시의 기록물은 현재 런던의 Estorick Collection의 영구 소장품으로 남겨져 있다.

‘Handmade / Automation’

A performance utilising a custom-made Sonic Baton enabling the artist to conduct an ‘invisible orchestra of noise’. The sounds come from original field recordings made in ceramic artists’ studios in Seoul, combined with the sounds of an automated ceramic production line in Stoke-on-Trent (UK). The performance is an adaption of a four-channel sound installation made for British Ceramics Biennial 2017 as part of the ‘Made in Korea’ project, co-curated by Young in partnership with ceramist Kay Aplin.

As an artist, Young has exhibited and performed at Tate Modern, Tate Britain, Whitechapel Gallery, Jerwood Hastings, Seoul Museum of Art, Conflux NYC and Berlin MPA. His sound pieces have been published and broadcast by BBC Radio 3, BBC Radio 4, Public Record, Furthernoise, Radio Papesse and Resonance FM. The binaural sound work ‘The Missing Paintings’ is part of the permanent collection at Towner Art Gallery (UK).

In 2007, Young formed Neo Futurist Collective and embarked on the creation of a series of works entitled ‘ReAwakening of a City’, inspired by the surviving seven bars of the score to Awakening of a City by Futurist artist, Luigi Russolo. The collective made its first appearance in Brighton on the 99th anniversary of the Founding of Futurism manifesto. In 2012-14, the collective co-produced ‘The Ballad of Skinny Lattes and Vintage Clothing’, a six movement noise opera about artists, austerity and gentrification, which toured to galleries and site-specific venues across the UK. An edition of which is held in the permanent collection of the Estorick Collection in London.  

 

Web: www.artofnoises.com 

The performance is supported with funding from by Arts Council England.

벤틸 VENTIL

VENTIL은 ‘밸브’ 독일어로. 서로 다른 영역을 검색하는 라이브 밴드의 개념을 변형시키는 소리와 시각의 중첩되는 분야에서 일하는 예술가들의 협연체이다. 창립 멤버 Peter Kutin (기타, 일렉트로닉스) 및 Flo Kindlinger (기타,베이스 신디사이저). 2014 년 후반기에는 신디사이저연주 및 비주얼 아티스트 Conny Zenk, 드럼에 Katharina Ernst, Michael Lahner와 작업했다. 2015 년 5 월 Donaufestival (Krems), Control Club (Bucharest), Festival Météo (Mulhouse), Unlimited (Wels), Real Deal (Vienna), Konfrontationen (Nickelsdorf), A-Synth (St Gallen) 등 많은 장소와 축제에서 연주했다. VENTIL 라이브 쇼는 음향 및 시각적 강도를 지닌 몰입형 소용돌이를 연상케 하며 산업체,  Soundart 및 Trance에서 영감을 얻는다. 닻올림픽에서는  창립멤버인 Peter Kutin (기타, 일렉트로닉스) 및 Flo Kindlinger (기타,베이스 신디사이저) 듀오로 참여.

VENTIL is the german word for valve; a collaboration of artists working in the overlapping fields of sound & vision, who transform the concept of a live band, who search for different territory. Founding members Peter Kutin (guitar, electronics) and Flo Kindlinger (guitar, bass synthesizer) started working with Katharina Ernst on drums, Michael Lahner on synthesizers and visual artist Conny Zenk in late 2014. They released their debut album in May 2015 on VENTIL RECORDS and immediately toured venues and festivals such as Donaufestival (Krems), Control Club (Bucharest), Festival Météo (Mulhouse), Unlimited (Wels), Real Deal (Vienna), Konfrontationen (Nickelsdorf), A-Synth (St Gallen) and many more. VENTILs live shows evoke an immersive maelstrom with a sonic and visual intensity, merging inspiration from Industrial, Soundart and Trance. in dotolimpic 2017, two founders – Peter Kutin (Guitar / electronics) & Flo Kindlinger (Guitar, Bass, Synth) will play as a duo set.

 

다미라트 Damirat

2007년 damirat (dmrt)결성, 2013년 첫앨범 “iraer/tiaroe” 발매. 2016년 국립현대 ” Continuous Verb에서 CSN공연, 라이브레코딩 Architectural Dissonance 발매. 2016년 ecpice, 2017년 Volloglas 발매.

Founded in 2007 Seoul, released debut album “iraer/tiaroe” in 2013. Performed as CSN(Clock Sharing Network) with TRHD at Korea National Museum of Modern and Contemporary Art in 2016, CSN live recording was released in the same year. Released EP “ecpice” in 2016 and EP Volloglas the following year.

안효주 Sabina Hyoju Ahn

유기적인 데이터를 소리나 빛 또는 다른 감각 기관으로 바꾸는 작업에 초점을 두고 있다. 자연에 존재하지만 눈으로는 보이지 않는 숨겨진 패턴이나, 규칙등을 찾는 것에 흥미가 많고 죽음과 생명, 에너지의 순환과 다양한 변환에 대해 관심이 많다. Piksel Festival(노르웨이), Transmediale(독일), Lab30(독일), Mediamatic(네덜란드), Athens Digital Arts Festival(그리스), 닻올림(대한민국), 서울문화재단 MAP2016(대한민국) 등에 참여하였고, 최근 NIME 2017에서 Best Sound Performance를 수상하였다. 현재는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방문창작자 프로그램에 참여중이다. http://sabinaahn.com

 
Sabina Hyoju Ahn is an artist who works with various media, sound and organic materials. Her research involves finding hidden rules and patterns in natural elements and translating it into different shapes of perceptual experiences. Her works have been shown in various places including Piksel festival(Bergen/NO), Transmediale Vorspiel (Berlin/DE), Mediamatic (Amsterdam/NL), Athens Digital Arts Festival (Athens/Greece), Mata festival(New York Ciry/US), AMRO(Linz/AU), Lab 30(Augsburg/DE) and Mullae Seoul Art Space(Seoul/KR). Recently, she has been awarded NIME (New Interface for Musical Expression 2017) Best Sound Performance and currently participating residency program in Asia Culture Center in Gwangju, South Korea. http://sabinaahn.com